BEAUTY Tea Therapy

서서히 농밀해지는 향취, 밀도 있고 풍부한 여운, 부드럽고 섬세한 질감. 문명이 이룬 최고의 정수, 차가 이번 시즌 화장대 위에 올랐다.

2016.05.02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
CREDIT

EDITOR : 이지나PHOTO : KIM RAE YOUNG

아이매거진코리아닷컴, 더네이버, 동방유행 ©imagazinekorea.com, ©theneighbor.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