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Fashion

  • 기사
  • 이미지

새옷을 입은 콘스탄스

에르메스가 변주하는 경쾌한 컬러 플레이

2017.02.28


에르메스의 액세서리 컬렉션은 늘 새롭다. 수많은 아티스트와의 협업을 통해 매번 독창적 디자인과 패턴이 탄생하기 때문. 2017 S/S 컬렉션에서도 다양한 아티스트의 숨결을 입은 새로운 액세서리를 만날 수 있다. 에르메스의 이니셜인 H 모양의 버클을 더한 아이코닉 백, 콘스탕스 또한 새 옷을 입었다. 건축가이자 아티스트인 나이젤 피크의 작품인 ‘여름 날에(On a Summer Day)’가 하나의 패턴이 되어 백에 스며들었다. 화이트 컬러의 가죽 위로 봄과 여름 도심을 산책하며 만날 수 있는 다양한 색상이 어우러진 생동감 넘치는 패턴과 색채가 인상적이다. 색색의 컬러로 물들기 시작하는 봄날의 도심을 산책할 때 어울리는 경쾌한 백을 찾고 있다면 완벽한 선택이 되어줄 듯. 

 

 

 

더네이버, 패션, 백, 잇백

 

What do you think?
좋아요

TAGS 에르메스,HERMES,에르메스의 액세서리,에르메스 백,콘스탄스

CREDIT Editor 박원정 Photo 김래영 출처 THE NEIGHBOR

Film

film 더보기
SUBSCRIBE
  • 메인페이지
  • PlayBoy Korea
  • MOTOR TREND
  • neighbor
  • 東方流行 China

RSS KAYA SCHOOL OF MAGAZINE

Copyright Kayamedia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