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LifeStyle

  • 기사
  • 이미지

가나아트가 한남동에 떴다

평창동의 터줏대감 가나아트센터가 한남동에 새 둥지를 틀었다.

2018.06.04

평창동의 터줏대감 가나아트센터가 한남동에 새 둥지를 틀었다. 한국 미술 시장의 선두 그룹에 선 가아나트센터가 평창동 밖에 지점을 낸 것은 매우 이례적인 행보다. 이태원과 해방촌 사이에 새롭게 문을 연 복합 문화 공간 사운즈 한남 1층에 들어선 ‘가나아트 한남’은 평창동과 달리, 신진 작가 발굴 및 실험적인 전시 프로젝트에 초점을 맞출 예정이다. 소통 중심의 미술 공간. 가나아트가 가장 뜨거운 한남동에 문을 연 이유다. 개관전의 주인공은 장유희 작가. 현재 시카고 예술대학에 재학 중인 작가로, 국내 첫 개인전이라는 의미 있는 시작을 열었다. 전시는 5월 27일까지로 카페에 들르듯, 편안하게 노크할 것. 

 

 

 

 

 

더네이버, 가나아트센터, 가나아트 한남

What do you think?
좋아요

TAGS 가나아트센터,가나아트 한남,사운즈 한남,장유희 작가,전시,미술관

CREDIT Editor 설미현 Photo 가나아트센터 출처 THE NEIGHBOR

Film

film 더보기
SUBSCRIBE
  • 메인페이지
  • PlayBoy Korea
  • MOTOR TREND
  • neighbor
  • 東方流行 China

RSS KAYA SCHOOL OF MAGAZINE

Copyright Kayamedia Corp. All rights reserved.